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장미동산, 힐링공간으로 각광
- 야간 조명등 밝혀 밤에도 화려해
 
조순익 기자
 
 

광양시가 도심 속 정원으로 가꾸고 있는 서천변과 중마동 근린공원, 마동저수지 생태공원, 광영동 배수펌프장 주변, 금호대교 주변의 장미동산에 사계절 장미꽃이 만개했다.

 

서천변 장미동산은 13,000규모로 50여 종 21,000여 주의 장미가 식재되어 있고, 중동근린공원은 4,000규모의 20여 종 10,000여 주의 장미가 예년보다 다소 일찍 개화해 만개하고 있다.

 

장미꽃 만개는 이번 주말이 절정이 될 것으로 보이며, 사계절 장미는 지금부터 늦가을인 10월 말까지 피고 지고를 반복한다. 특히, 서천변과 중동근린공원은 많은 시민과 사랑하는 연인, 가족과 친구들이 자주 찾는 쉼터와 힐링공간이기도 하다.

 

야간에도 시민들이 쾌적한 공간에서 LED 경관등과 장미꽃이 조화를 이뤄 만들어내는 색다른 매력을 만끽할 수 있도록, 시는 장미동산 주변 청소와 잡초 제거 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재복 녹지과장은 많은 시민이 지역 내에 조성된 장미동산에서 코로나로 지친 심신을 달래며 힐링하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1/05/19 [20:1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