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공공미술프로젝트 사업 성료
- 예술인 일자리 제공 및 주민 문화향유 도모
 
조순익 기자
 
 

광양시는 지난해 9월부터 추진했던 공공미술프로젝트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전라남도가 주최하고, 광양시가 주관했으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예술계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추진됐다.

 

지역 작가들의 예술작품과 편의시설 조성으로 이뤄진 이번 사업은 지역 내 초등학생 대상 그림 공모전 작품의 벽화 타일 광양의 과거, 현재, 미래의 이미지를 담은 스테인리스 작품 천연기념물 이팝나무를 디자인화한 에어컨 실외기 커버, 편의 의자 등 독특하고 신선한 작품으로 예술창고를 찾는 사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한 시민은 이곳이 한때 폐창고시설이었던 곳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는다, “예술창고 외관의 모습이 색다르고 재미있어 자주 방문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기섭 문화예술과장은 코로나19라는 전례 없는 위기 속에 잠시나마 시름을 잊고 쉬어갈 수 있는 문화공간을 만들고자 노력했다, “많은 시민이 즐겨 찾는 예술창고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1/04/04 [17:4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