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벚꽃과 함께 즐기는 음악분수 공연
- 4월 3일 공연 및 이벤트 시작
 
조순익 기자
 
 

광양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던 광양읍 서천음악분수·마동음악분수의 공연과 이벤트가 4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서천음악분수는 고사분수와 화염분수를 통해 개장곡으로영탁-찐이야, 방탄소년단-Dynamite’, 마동음악분수는 최대 75미터를 자랑하는 고사분수, 광양시화인 동백꽃을 연상시키는 원형분수와 다양한 조명과의 조화를 통해 경서-밤하늘의 별을이라는 곡으로 공연의 서막을 연다.

 

시민이 신청한 내용(프로포즈, 생일 및 졸업축하 등)으로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워터스크린에 칼라레이저와 빔프로젝트를 통해 음악에 맞춰 글자와 사진이 표현되는 이벤트를 연출할 계획이다. 이벤트는 분수 운영과 연계해 진행되는데 마동음악분수는 5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이벤트 신청을 원하는 이는 시 홈페이지(gwangyang.go.kr) 하단 관광객 카테고리 내 음악분수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 후 문구와 사진을 첨부해 이벤트 희망일 5일 전까지 신청하면 승인여부가 통보된다.

 

우영식 시설관리과장은 코로나 블루로 지친 시민들이 신나고 감미로운 음악분수 공연과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통해 생활의 활력을 되찾고 힐링하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 서천마동 음악분수는 매주 월요일과 기상악화의 경우를 제외하면 43~1031일 평일 20~2020분과 2030~2050, 주말 및 공휴일에는 20~2030분과 21~2130분에 운영된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1/03/31 [00:4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