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내버스 민주노총 동양교통-오동운수 통합 지회 발대식 열려
 
조순익 기자
 
 

민주노총 공공운수노동조합 민주버스본부 동양교통-오동운수 통합 지회가 지난 25일 미평동 소재 동양교통-오동운수 차고지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발대식에 앞서 이날 오전 조합원 총회를 개최하여 여수시내버스 동양교통과 오동운수 지회를 통합하기로 의결했다.

 

이번 행사에는 서울 중앙에서 공공운수노조 민주버스 정홍근 본부장과 김광석 광주전남지부장이 참가하여 조합원들을 격려했으며, 여수에서는 최관식 민주노총 여수시지부장, 강금주 대리운전노조 전남지부장, 김인철 민주우체국본부 여수지부장, 소태영 전남동부크레인지회장, 서이철 엘지화학사내하청지회장 등이 연대 참석하여 조합원들에게 힘을 실어 주었다.

 

김영철 지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여수시내버스 노동자를 상대로 부당노동행위, 노노갈등 조장, 노조활동 방해 등을 일삼는 사측에 대해 노동자의 권리를 찾기 위해 용기를 내어 나선다면서 동료 운전원들이 민주노총으로 단결해 줄 것을 호소했다.

 

정홍근 본부장은 같은 현장에서 노조원들에 대해 차별하거나 불이익을 주는 행위 등에 대해서 본조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최관식 여수시지부장은 여수에 민주노총 조합원이 2만명이 넘는다면서 지역차원의 연대투쟁을 통해 민주노조가 제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동양교통과 오동운수는 여수시민의 세금으로 지원되는 서비스평가금을 정상적으로 운전원에게 지급하지 않고, 시설보수를 하거나 일부 운전원들에게만 지급하고, 기업별 노동조합의 대표가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등 횡령의 의혹이 제기되어 경찰당국의 수사가 진행되고 있으며, 이 사건의 결과에 따라 여수시내버스 현장에는 큰 파장이 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1/03/29 [20:5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