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1시군 1마을공동체 지원센터 설립 구축
올해 5개소 공모 선정…민선7기 마을공동체 2천개 육성
 
안동율 기자
 

전라남도는 올해 마을 주민과 지자체 간 가교역할을 하고 마을공동체 활동을 지원할 시군 마을공동체 지원센터’ 5개소를 선정하고 본격 지원키로 했다.

 

 

시군 마을공동체 지원센터는 마을활동 경력이 있는 전문가를 채용해 마을 자원 발굴과 마을공동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주민 교육 및 현장 컨설팅, 마을공동체 관련 사업 자문 등 지원 활동을 펴게 된다.

 

전라남도는 마을공동체 활동 확산을 위해 내년까지 1시군 1마을공동체 지원센터 설립을 목표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도내 11개 시(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화순, 장흥, 해남, 무안, 영광)에 센터 설치를 완료하고, 올해 5개소를 선정하기 위해 오는 26일까지 공모에 나섰다.

 

마을공동체 활동 확산과 수요에 맞춰 시군 지원센터 조기 설립과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설립 초기 3년간 시군과 함께 운영비를 매년 15천만 원씩 지원한다.

 

장정희 전라남도 사회적경제과장은 내년 1시군 1마을공동체 지원센터 설치로 마을공동체 회복과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민선7기 마을공동체 만들기 종합계획을 수립해 마을공동체 2천개 육성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침체된 마을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난해까지 공동체 1538개소를 지원했다.


 
기사입력: 2021/02/19 [11:5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