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유기농 중심 친환경농업 육성 1,649억 투입
 
김휘복 기자
 

전라남도는 올해 유기농 중심의 친환경농업 육성과 융복합산업화를 위해 사업비 1649억 원을 투입한다.

 

전라남도는 올해 친환경농업정책의 중점 추진 방향을 유기농 중심의 친환경농업 육성 생산비 절감 과수채소 등 품목다양화를 통한 소득향상 유기농생태마을의 융복합산업화 친환경 실천 청년농 집중 육성 등으로 설정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키로 했다.

 

전라남도는 유기농 중심의 친환경농업 가속화 및 융복합산업화 전환을 위해 유기농업 복합타운 조성 180억 원을 비롯 유기농자재 지원사업 56억 원, 유기농 생태마을 조성 및 활성화 12억 원, 유기농가 농작물재해보험 9억 원 등 8개 사업에 312억 원을 지원한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업인의 생산비 절감 및 경영안정을 위해 토양개량제 및 유기질비료 지원 417억 원과 친환경농업직불제 148억 원, 친환경농산물 인증비 지원 135억 원, 친환경 육성기금 융자사업 70억 원 등 12개 사업 882억 원을 투입키로 했다.

 

이와 함께 과수채소 인증품목다양화를 통한 부가가치를 높이기 위한 6개 사업에 455억 원을 투입한다. 중점 사업으로는 친환경농업단지 조성 350억 원,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 50억 원, 친환경 과수채소 전문단지 조성 30억 원, 친환경 학교급식 계약재배 청년농가 육성 6억 원 등이 추진된다.

 

아울러 지난해 미래세대 건강과 친환경농산물의 안정적인 판로 확보를 위해 도내 8개 시군을 대상으로 시범 추진했던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사업(19억 원)을 도내 모든 시군으로 확대해 소비 촉진에 나선다.

 

이정희 전라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그린뉴딜 정책 등으로 친환경농업이 미래농업의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올해 유기농 중심의 품질고급화와 농촌 융복합산업화를 통해 친환경농업을 고소득 농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2/01 [12:4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