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구례 침수지역 ‘긴급방역 품앗이’
-6개 시군 동참,수인성 감염병 방역활동 앞장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는 최근 집중호우로 침수된 전남지역의 방역을 강화하는 한편 수인성 감염병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 9일 누적 강수량 541의 폭우로 침수된 구례군 전 지역에 대한 긴급 방역활동이 펼쳐졌다고 밝혔다.

 

이번 긴급방역은 여수와 순천, 고흥, 보성, 장흥, 강진 등 6개 시군 보건소의 자발적인 협조로 이뤄졌으며, 9개팀 18명의 방역 인력과 9대의 방역 차량이 투입됐다.

 

6개 시군 방역반은 침수지역에 대한 수인성 감염병 예방을 위해 분무연막소독을 실시하는 등 방역 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침수지역은 수인성 및 식품매개성 감염병 발생 위험이 높아 신속한 방역조치와 함께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가 필요하다.

 

강영구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감염병 예방관리가 중요한 시기에 여러 시군에서 방역을 도와줘 신속히 대응할 수 있었다손씻기 등 기본 방역을 반드시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이번 호우로 도내 전 지역에 마스크 8천 개와 손소독제 440개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으며, 주민대피시설에 대한 코로나19 등 호흡기 감염병 예방활동도 강화할 계획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8/10 [11:2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