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서,‘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 위한 호남권 포럼’ 개최
-유은혜 부총리, 법적.제도적 지원책과 지속가능한 마을교육공동체 예산 지원 마련하겠다..부총리-호남권(전남.광주.전북.제주) 시도교육감 간담회도 열려
 
조순익 기자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호남권 포럼 및 시도교육감 간담회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21일 순천만국제습지센터와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오후 2시부터 지난 15일 영남권 간담회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호남권 간담회와 포럼에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교육의 대전환을 위한 방향과 과제가 논의됐다.

 

이날 오후 4시부터 순천만생태문화원에서 열린 호남권 교육감 간담회에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부회장인 장석웅 전남교육감, 장휘국 광주교육감,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함께 참석했으며,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참석 예정이었으나 이날 서울 광진구 발 3차 감염자 발생으로 불가피하게 참석하지 못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유은혜 부총리와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의 인사말과 기념촬영까지만 공개되고 그 이후에는 비공개로 교육격차 해소 방안에 대한 지역별 대책 및 사례를 공유하고, 실효성 있는 지원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하고, 전남을 비롯한 호남권의 교육 현안과 각 시·도 교육청 별 주요 제안사항 등 공동의 해결방안이 모색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코로나19 상황 속 2학기 준비와 대책, 교육환경 변화와 교원정책 방향, 한국판 뉴딜 정책(교육분야) 등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의견 교환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간담회에 앞서 이날 오후 2시부터는 순천만습지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포럼에서는 미래교육을 위한 마을교육공동체 역할과 과제를 주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미래형 협력제체 구축 방안과 정담회를 가졌다.

 

먼저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협력 사례 발표지방교육자치를 만드는 순천형 민관학거버넌스(순천시청 평생교육과 신원섭주무관)’, ‘코로나 시대, 학교와 마을이 함께 키우는 순천(순천교육지원청 김숙희장학사)’, ‘마을과 학교가 함께 만든 동천마을교육과정(전남마을교육연구소 김현주 소장)’이란 주제로 발표됐다.

 

이어 공주대학교 양병찬교수의 지정토론과 미래교육을 위한 교육청-지자체 협력방안이라 주제로 마을공동체 학교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부문별로 12명과 광주광역시교육청 마을공동체 관계자와 교육부 정책관이 참여해 각자 경험한 사례들을 공유하는 정담회를 가졌다.

 

정담회는 민관학 주체 누구나 지역교육력 회복을 위해 실제적인 문제를논의하고 이를 바탕으로 실행계획을 세우는 순천의 열린 실천공동체를 의미한다.

 

이날 포럼에 앞서 우리가 순천만이다라는 주제로 마을미디어활동가+순천인안초등학교 학생 공동작품이 상영됐다.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은 이번 호남권 교육감 간담회와 포럼이 포스트 코로나 이후 교육 대전환 전략과 교육격차해소 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유익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전남에는 200개가 넘은 마을교육공동체가 있지만 지속 가능한 최소한의 예산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이날 포럼 마무리 발언을 통해 한학기 동안 코로나 19 대응으로 에너지가 많이 소진되었는데, 순천에서 주신 말씀들이 많은 힘과 충전이 된다. 그것이 마을교육공동체의 힘이라면서 우리 아이들에게 필요한 미래 역량에 많은 말들과 문제 해결 능력을 애기해 왔다. 순천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마을교육공동체는 우리 아이들의 미래지향 능력을 담아서 우리 아이들에게 협력하면서 우리가 살고 있는 마을에서 학교와 지역사회와 함께 이루어 나가고 있는 과정이다라고 느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과정이 순천에서만 아니라 각 지역 마을교육공동체 특성에 맞게 지원할 수 있으면 좋겠다면서 이런 법적. 제도적 근거를 마련과 예산 지원이 교육부의 과제인 것 같다.이런 부문들을 교육감님들과 잘 논의해서 필요한 부분을 마련하겠다라고 격려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7/21 [17:5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