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올바른 재활용품 분리배출 홍보
 
조순익 기자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배달주문이 증가하면서 일회용품 사용량이 늘고 있으나 재활용품 분리배출이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광양시는 재활용품 분리배출이 잘 이뤄질 수 있도록 전광판, 소식지, 전단지, 승강기 홍보 모니터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홍보 활동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음식물, 음료 등 내용물이 묻어있는 일회용 풀라스틱 용기와 유리병, 송장과 테이프가 제거되지 않은 택배상자 등 분리배출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물품이 많아 사람의 손을 거치게 되는 경우가 다반사이다.

 

올바르게 재활용품 분리배출을 하기 위해서는 종이박스류는 테이프 등 이물질을 제거하고 반듯이 펴서 배출하며, 골판지류와 책자, 신문지류는 각각 분리 배출해야 한다. 또한 우유나 두유팩, 1회용 종이컵 등은 일반 폐지와 다르기 때문에 내용물을 비운 뒤 물로 헹군 후 구분해서 버려야 한다.

 

김재희 환경과장은 버려지는 재활용품을 찾아내 폐기물량은 줄이고 재활용품은 늘려 자원순환율을 높일 수 있도록 재활용품 분리배출에 많은 관심과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7/20 [07:2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