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서비스’ 홍보 나서
 
조순익 기자
 

 

 

광양시는 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에서 운영하는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서비스를 모든 시민이 적극 이용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서비스는 배출 예약제를 통해 배출 수수료 없이 수거 차량이 직접 가정을 방문해 폐가전제품을 수거해 가는 방식이다.

펌프나 코일, 외장재 등의 훼손이 없는 온전한 상태의 제품일 경우 신청 가능하며,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TV 등 대형가전제품은 단일 수거하며, 소형가전제품인 전기밥솥, 다리미, 청소기, 프린터 등은 5개 이상을 모아야 방문수거가 가능하다.

대형가전제품 배출을 원하는 시민은 폐가전무상배출예약시스템 홈페이지(15990903.or.kr)나 전화(1599-0903)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최수근 환경미화팀장은 시는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서비스를 적극 홍보해 대형폐기물 무단투기를 예방하고, 시민들의 배출 수수료 부담과 무거운 폐가전을 수거 장소로 옮기는 불편을 해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7/17 [17:0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