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볼링협회 김혜경 부회장 '대한체육회 체육상' 공로상 수상
 
양병기 기자
 

 대한볼링협회 김혜경 부회장이 지난 8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K-아트홀에서 열린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수상했다.

 

김 부회장은 순천시볼링협회 회장 대한볼링협회 부회장으로 재임하며 대한민국볼링 경기력 향상에 힘써왔으며 특히 제18회 아시아게임 볼링단장으로 볼링국가대표 선수단을 이끌어 금대달2개,은매달2,동매달2개를 획득해 볼링종목 종합우승을 차지하는 등 명실상부한 아시아 최강국의 자리에 오르는데 크게 공헌했다.

[순천=뉴스핌] 박우훈 기자 = 김혜경 대한볼링협회 부회장 [사진=박우훈 기자] 2020.07.09 wh7112@newspim.com

이처럼 지역 회장으로 재임 할 때와 중앙경기단체 부회장으로 재임하는 동안 어려운 여건에 놓여있는 지역사회와 지방체육발전을 위해 노력하였고 체계적인 지역협회 운영을 통해 유망 동호인 선수들을 발굴하여 공정하고 합리적인 선수육성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을 했다.

 

또한 대한볼링협회 부회장으로 대한민국 볼링을 세계최강국의 반열에 올렸고, 볼링 저변확대를 통해 국민체육으로서 볼링종목발전에 노력하였으며,한국볼링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데 크게 공헌했다.

 

이번 수상은 대한볼링협회 발전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체육회는 한 해 동안 국내외 대회에서 한국 체육발전을 위해 뚜렷한 공적을 세운 유공자를 선정하고 있다.

 

제66회 체육대상은 2019년 공적으로 수상자를 뽑았으며 경기부문을 비롯해, 지도, 심판, 생활체육, 학교체육, 공로, 연구, 스포츠가치 등 총 8개 부문에서 각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으로 표창했다.


 
기사입력: 2020/07/09 [00:1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