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교육청, 중·고 원격수업 콘텐츠 100과목 제작한다
-블렌디드수업 지원단 교사 참여 ‘전남교실ON.com’ 탑재 예정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포스트코로나 시대 미래교육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원격수업 콘텐츠 개발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전라남도교육청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학생 상호작용과 피드백을 강화하고 과목 별 특성을 살리는 중·고등학교 원격수업 콘텐츠 100과목을 제작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원격수업이 면대면 수업의 장점을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원격수업콘텐츠를 제작·보급하며, 등교수업 중에도 주말이나, 방과후, 방학기간에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블렌디드수업을 적극 도입해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난달 뒤늦은 등교개학 이후 기존 원격수업 시범학교 60교를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을 병행하는 블렌디드수업 선도학교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현장의 교사 47명으로 블렌디드수업 지원단을 구성해 전남 학교에 맞는 전남형 원격수업콘텐츠 제작에 나섰다. 이들이 만드는 100과목 400차시 분량의 원격수업콘텐츠는 전남교실ON.com’에 탑재해 교육현장의 교사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 도교육청은 7일 순천마리나컨벤션에서 블렌디드수업지원단 47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등 원격수업콘텐츠 제작을 위한 저작권 연수를 실시했다.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의 교육저작권지원센터 총괄책임자인 문무상 강사를 초빙해 저작물의 교과서 게재 이해 보상금 지급 저작물 전송을 위한 복제방지 조치 시험문제 복제 폰트 분쟁 예방법 등 원격수업 콘텐츠 제작에 앞서 저작권 전반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지원단 교사들은 저작권 문제 없이 양질의 원격수업콘텐츠를 제작·보급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강사의 질의·응답 시간도 가졌다.

 

위경종 중등교육과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원격수업이 앞당겨 도입됐고, 코로나 이후에도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을 병행하는 블렌디드수업이 일반화할 가능성이 높다면서 전남교육청은 이에 대비한 양질의 원격수업 콘텐츠을 개발해 미래교육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7/07 [21:4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