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낙상 할머니 도운 홍상준 씨에 ‘의로운 시민상’
- 인근 병원으로 후송,발 빠른 조치로 완쾌 도와..이용섭 시장,광주정신의 모범이자 광주다움의 참모습
 
조순익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4일 오전 접견실에서 최근 위급한 상황에서 소중한 생명을 구한 홍상준(28) 씨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했다.

 

호남대학교 스포츠레저학과를 졸업하고 한국프로골프협회 투어프로로 활동하고 있는 홍 씨는 지난 520일 오전 11시 골프연습장으로 향하던 중 도로 인도에서 돌부리에 걸려 넘어져 신음하고 있던 이수복(86) 할머니를 발견하고 자신의 승용차에 태워 이 할머니가 평소 다니던 병원으로 후송했다.

 

하지만 통증이 더욱 심해지자 홍 씨는 이 할머니를 휠체어에 태워 인근 대형병원으로 이송하고, 보호자가 도착할 때까지 병원 접수, 진단 등을 도왔다.

 

이후 오후 4시 이 할머니의 보호자가 온 것을 확인하고서야 골프연습장으로 향했다.

 

홍 씨의 발 빠른 조치로 이 할머니는 무릎뼈와 갈비뼈 골절 진단을 받고 수술을 받았으며, 지난 9일 퇴원하는 등 조기에 완쾌했다.

 

이 같은 사실은 지역 언론에서 취재를 하면서 세상에 알려지게 됐다. 홍 씨의 선행 소식을 들은 광주시는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

 

이용섭 시장은 홍상준 씨의 의로운 행동이야말로 광주정신의 모범이고, 광주다움의 참모습이다정의로운 시민들 덕분에 광주는 영원한 의향으로 남을 수 있다고 말했다.

 

홍 씨는 어려움에 처한 할머니를 도와 드렸을 뿐인데, 큰 상을 받게 돼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광주시는 의로운 시민이 존중받고, 생활 속에서 나눔·연대 등 광주정신을 몸소 실천하는 분위기를 확산시키기 위해 의로운 시민을 발굴·시상하고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6/24 [15:5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