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양과 서울의 시간은 함께 흐른다
전남교육청, 6·15남북공동선언 20주년 ‘통일사진전’ 개최..11월까지 15개교 순회 개최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15일 문태고, 보성고, 순천복성고, 광양고, 진도고를 시작으로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을 기념하는 찾아가는 통일사진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시회는 이날부터 11월까지 개최를 희망한 도내 15개 학교로 순회하며 열리고, 전시기간도 1주일에서 1달까지 해당 학교의 희망에 따라 자율적으로 정하도록 했다.

 

이번 사진전에는 2000, 2007년 남북정상회담과 20183차례 남북정상회담의 주요 내용 및 사진 10점과 평양시민들의 소소한 생활상을 담은 사진 게시물 20점이 전시된다.

 

특히, 학생들이 사진전을 관람한 뒤 통일에 대한 생각을 적어볼 수 있는 활동지를 함께 보급해 전시하거나 수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학교에서는 도교육청으로부터 전시물을 배송받아 전시실이나 로비, 복도에 전시하고, 전시기간이 끝나면 인근 학교에 전달해 순회 전시할 예정이다.

 

보성고 신기찬 교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수업과 학생지도로 바쁘게 보내는 상황에서 찾아가는 통일 사진전을 운영해 주어 업무경감에 큰 도움이 되었다전시기간이 끝나면 인근 학교에 전시물을 전달해 더 많은 학생들이 6·15 남북공동선언의 의미를 되새기고 북한에 대해 알아갈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오는 19일까지 도교육청 1층 로비에서도 함께. 평화로. 미래로라는 제목의 전시회를 연다. 이 전시회에는 찾아가는 통일사진전과 같은 게시물 30점과 통일 관련 서적, 동영상이 선보인다.

 

전시물을 관람한 한 직원은 서평양 지역 창천거리의 고층 아파트 단지를 보고 놀랐다스마트폰 통화, 테블릿 PC, 애완견 등 평양의 일상과 우리의 일상이 다르지 않음을 새삼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석웅 교육감은 분단을 통해 평화를 배우고, 서로에 대한 앎을 통해 편견을 버릴 수 있어야 한다학생들이 통일의 의미와 당위성을 깨달을 수 있도록 일상 속 통일교육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6/14 [21:2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