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유자(Yuza)차 유럽시장 안착 수출 청신호!
- 체코 등 신규시장 유자 수출량 증가세
 
조순익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고흥유자(Yuza)'라는 현지 브랜드를 달고 두원농협에서 생산하는 유자차를 체코 등 유럽시장에 본격 수출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부터 고흥 농수산물 수출 활성화를 위해 유럽 현지 시장에 고흥유자명칭에 대한 현지 브랜딩에 집중한 성과다.

 

그동안 유럽 시장의 경우, 고흥 유자차는 1년에 2컨테이너 정도 수출되는 작은 시장이었다.

 

이에 유럽 수출 시장 개척을 위해 송귀근 군수를 단장으로 한 고흥 농수산물

수출 촉진단이 지난해 87일부터 18일까지 현지 마케팅을 전개하게 되었다.

그 결과 현지 시장의 긍정적 반응이 나타나 2개월에 1컨테이너 수준으로 본격 수출될 예정이며 지난해 1211톤에 이어 이번에 약 11톤이 수출길에오르게 되었다.

 

이번 수출 계약을 추진한 수출 바이어 원시현 대표(원인터내셔널)지난해 송귀근 군수의 현지 수출 판촉행사 개최와 11월 고흥유자석류축제 당시의 해외 바이어 초청 행사 추진 등이 유럽 진출의 첫 물꼬를 트는데 큰 계기가 되었다면서, “추가 수출에 힘입어 고흥유자(Yuza-유럽표기용)네이밍으로 유럽 로컬 시장에 적극적인 홍보 마케팅을 강화하여 인지도를한층 높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자차 제조사인 두원농협 신선식 조합장은 고흥군의 적극적인 마케팅 지원에입어오는 5월과 71컨테이너씩 수출계약이 완료되었고, 유럽 현지판매 상황에 따라 추가 공급도 가능하다며 해외 시장 진출에 대한 의지를 피력했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유자 제품 수출을 통해 고흥유자가 한국을 대표하는 특산품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일본산 유자가 유럽에서 유주(Yuzu)'라는 이름으로 먼저 알려져 있지만, 고흥 유자만의 장점을 살려 유럽은 물론 미국시장에도 한국산 유자가수출될 수 있도록 브랜딩 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고흥군은 유자상품 외에도 고흥 김, 미역 등 수산물까지 판로를 개척해수출 다변화에 집중하여 소득증대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3/04 [04:1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