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소방, 2019 종합평가 광양소방서 ‘최우수’
도내 16개 소방서 평균 지난해 대비 2.61% 상승
 
한봉희 기자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2019 소방관서 종합평가결과 도내 16개 소방서 중 광양소방서가 최우수를 차지했다.

 

소방관서 종합평가는 소방행정장비관리, 현장대응, 예방안전, 긴급구조구급, 상황관리 등 총 5개 분야 93개 과제를 평가해 최종 순위를 결정했다.

 

평가결과 광양소방서는 1484.96(88.02%)을 획득해 최우수 관서로 선정됐으며, 함평담양소방서가 우수, 무안여수화순보성소방서가 뒤를 이었다. 선정된 소방서는 전라남도지사 표창과 함께 포상금이 주어진다.

 

지난해 전남도 16개 소방서 평균 획득 점수는 총점 1687점 중 1429.89점으로 84.76%를 달성, 2018년도 대비 2.61% 상승했다.

 

전남소방본부는 이번 평가 결과를 토대로 소방관서 의견을 수렴하고, 평가지표 개선을 위한 토론회 개최 등을 거쳐 올해 평가 계획을 3월 중 확정할 방침이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올해도 도민 안전에 기반한 평가 지표를 개발해 소방서비스를 향상시켜 도민이 안전한 내 삶이 바뀌는 전남행복시대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소방은 지난해 지속적인 감찰지도로 음주운전 발생건수 감소 청렴문화 콘테스트 개최 등으로 청렴도 향상 피난약자시설 화재안전시설(미끄럼틀, 경사로 등) 설치로 소방안전 강화 심정지환자 전문기도유지술 구급차 3인 탑승률 확대로 심정지환자 생존율 향상, 봄철 화재예방대책 전국 1위 달성 등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기사입력: 2020/02/12 [13:5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