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행안부 자전거도로정비 시범사업 선정
-국비 1억 9000만 원 확보, 총 사업비 3억 8000만 원 투입..여수종합버스터미널~광무동 럭키아파트 1km 구간 수목 이식, 도색 등
 
조순익 기자
 

 

 

여수시가 최근 행정안전부 사고위험 자전거도로정비 시범사업에 선정돼 국비 19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시비 포함 총사업비 38000만 원으로 여수종합버스터미널~광무동 럭키아파트 구간 자전거도로 1km를 정비할 계획이다.

 

사업 내용은 차선 도색, 경계석 낮춤, 수목 이식, 표지판 설치, 자전거 거치대 설치 등이며, 사업 기간은 내년 1월부터 10월까지다.

 

행정안전부는 자전거 교통사고 다발지역의 위험요인 개선과 안전시설 확충 등 사고 예방을 위해 지난 9월부터 이번 사업을 공모했다.

 

여수시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지실사, 3차 최종 심사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아 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시 관계자는 사업이 완료되면 그동안 단절됐던 여서동과 광무동 자전거도로가 이어지고 옛 철길 자전거도로 이용률도 높아질 것이라면서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자전거 도로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11/20 [00:2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