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임시터미널 11월 1일부터 인동숲 주차장에서 운영
중마버스터미널은 그대로 이용 가능해
 
김휘복 기자
 

광양시는 111일부터 인동숲 주차장(광양읍 인서리 238)에서 임시터미널이 운영된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정류소 운영은 광양,중마터미널 사용 운송사 대책 위원회(대표 금호고속())’의 요청에 따라 이루어졌다.

▲ 임시터미널 위치도

광양버스공용정류장은 지난 1017일 터미널 운영을 111일부터 중단한다고 통보해 왔으나, 1028일에는 돌연 정상 운영하겠다는 다시 알려오는 등 혼란을 가중 시켜왔다.

이에 광양시는 운송질서 확립을 위해 운송사업자가 승차권을 직접 판매할 수 있도록 하고, ‘광양,중마터미널 사용 운송사 대책 위원회의 임시터미널 부지 제공 요청에 따라 시민과 이용객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광양버스공용정류장과 가까운 인동숲 주차장과 시설을 제공하기로 했다.

광양읍의 임시터미널은 111일부터 운영되며, 중마터미널은 기존대로 정상 운영된다. 그동안 중단되었던 버스 티켓 예매도 111일부터 다시 가능해진다.

정구영 교통과장은 광양읍 임시터미널을 이용하는 데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시민과 이용객들의 안전 확보에 적극 나서겠다, “광양시는 광양버스공용정류장 문제가 조속히 해결되어 정상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11/01 [12:3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