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교육청, 태풍 ‘미탁’ 대비 안전관리 대책 만전
-상황관리전담반 운영, 각급 학교 안전관리 철저 안내..오후3시 현재 85개교 하교시간 조정 파악돼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북상중인 제18호 태풍 미탁에 대비해 2일부터 상황관리전담반을 운영, 안전관리 대책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이번 태풍이 강한 비바람을 동반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학교 내 인적·물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배수로, 축대, 옹벽, 체육관 등 시설안전 점검을 철저히 하도록 안내했다.

 

특히, 또한 2일 오후 전남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감에 따라전체 학교에 학생 안전을 위한 하교 시간 조정, 단축수업 등을 통해 학생들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 이번 태풍은 많은 폭우가 예상됨에 따라 야외체험 활동 등을 자제토록 했다.

 

이에, 이날 오후 3시 현재 도내 85개 학교가 하교시간을 조정한 것으로 파악됐다.

 

도교육청 김성애 학생생활안전과장은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 학생안전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하게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10/02 [15:41]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