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와대서 온 풍산개 ‘별이’ 광주 우치동물원서 새 삶
- 김정은 위원장이 선물한 풍산개 자견, 청와대로부터 분양받아
 
조순익 기자
 

 

▲ 풍산개 자견 별이   

광주광역시는 청와대로부터 지난 830일 풍산개 자견(암컷) 한 마리를 분양받아 우치동물원에서 키우게 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분양은 지난해 9‘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당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선물로 보내 온 풍산개 곰이가 같은 해 11월 자견 6마리를 출산하자 청와대가 전국 지자체에 분양 계획을 밝혔고 이에 광주시가 분양을 요청함에 따라 이뤄졌다.

 

이번에 우치동물원에서 새 삶을 갖게 된 풍산개의 이름은 별이로 자6마리 중 몸집은 가장 작지만 장난끼도 많고 활발하며, 특히 공놀이를 좋아한다고 한다.

 

별이 외에 나머지 다섯 마리의 풍산개 자견들도 서울, 인천, 대전의 동물원에 각각 보금자리를 마련하게 되었다.

 

현재 우치동물원은 기존 풍산개 수놈(10), 암놈(7) 2마리를 보유하고 있다.

 

윤병철 우치동물원관리사무소장은 “‘별이에 대한 간단한 건강 체크 등을 거친 뒤 동물원 내 보금자리를 마련해 시민들에게 선 보일 예정이다남북 평화의 염원을 담은 상징적인 존재이니만큼 새로운 환경에 잘 적응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지자체 분양 풍산개 자견 소개

 

< 풍산이들을 소개합니다 >

우리 풍산이들은

o 지난해 9‘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당시, 북측에서 곰이송강이라는 이름의 풍산개 1쌍을 선물로 보내옴

o 단순히 한 쌍 인줄로만 알았던 이 풍산개 중 암컷 곰이가 임신한 채로온 사실이 뒤늦게 확인되었고 같은 해 119일 자견 6마리를 출산함

풍산이들의 이름은

o 청와대 내부 공모를 거쳐 순서대로 산이’, ‘들이’, ‘강이’, ‘별이’, ‘달이’,햇님이라는 이름을 붙여주었음

o 이는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높아진 평화에 대한 기대와 평가가 영속하기를바라는 염원이 대한민국의 산, , 강에 울려퍼지고 낮의 해와, 밤하늘의달과 별이 지켜보도록 하자는 의미

풍산이들을 소개합니다 * 동물등록 완료(‘19.2)

구분

신체적 특징 및 성향

비고

산이

체장 63, 체고 54, 목둘레 50, 체중 25.5/가장 큰 체형과 두상을 가짐.밝은 편이나 가볍지 않고 듬직한 스타일. 운동시키지 않으면 살이 찌는 체질.

들이

체장 60, 체고 54, 목둘레 45, 체중 22.4/귀와 등에 뚜렷한 황금빛 털이나타남. 가장 활발하고 에너지가 넘침. 산책시 조금만 흥분도를 조절해주면 잘 따라옴

강이

체장 62, 체고 54, 목둘레 46, 체중 24.2/근육질 체형으로 코 위쪽이뚜렷한 선분홍색인게 특징. 장난끼 많고 활발한 성격. 온몸으로 표현하려 함

별이

체장 55, 체고 45, 목둘레 40, 체중 15.5/가장 작은 만큼 입이 짧고귀와 등에 일부 황금빛 털. 공놀이를 좋아하고 장난식으로 깨무는 것을 좋아함. 원하는 것에 대한 욕구가 강함.

달이

체장 59, 체고 52, 목둘레 44, 체중 22.4/암컷 중 가장 큰 체형으로귀와 등에 일부 황금빛 털. 가장 차분한 편이고 여유로운 성격이며 암컷들 중사료를 가장 잘 먹음

햇님

체장 58, 체고 47, 목둘레 41, 체중 18.2/귀와 등에 황금빛 털이 뚜렷하며 역삼각형의 두상과 비교적 짙은 색의 코를 가짐. 비교적 차분한 편이지만 장난치는 것도 좋아함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9/01 [20:4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