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 친환경농업대학 치유농업과정 운영 성과 거양
- 치유농업전문가 양성으로 농업농촌에 새로운 활력 제공
 
조순익 기자
 

 

 

순천시(시장 허석)가 농촌자원을 활용한 치유농업전문가 양성을 위한 친환경농업대학 치유농업과정이 농촌에 신선한 활력소가 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425일부터 오는 10월까지 총 25회 과정으로 운영되고 있는 치유농업과정은 단순 농촌체험이나 관광과 달리 농업 활동을 통해 건강과 사회적 치유를 위한 서비스가 제공되기 때문에 일반체험보다 전문성이 크게 요구되고 있어 이에 맞춘 지역 치유농업전문가 양성에 초점을 맞춰 진행되고 있다.

 

교육은 한국건강농업연구소 강동규 소장의 치유농업 개념과 정의를 시작으로 국내외 사례 분석, 매개 치유, 치유농장 품질관리, 디자인 마케팅, 치유프로그램 운영실습, 동물매개 치유 등의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10월까지 치유농장 운영자간의 협업과 조직화, 이미지 마케팅, 경영관리, 치유농장 조성을 위해 알아야 할 토지 법률과, 관련 제도 및 법규, 사업계획서 작성 등 밀착 교육을 통해 순천시 농업농촌을 이끌어갈 치유농업 전문가를 양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순천시 유희성 농업정책과장은 농촌자원을 활용한 사회적 부가가치를 창출할  있는 치유농업에 대한 열기로 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다 “순천시에 적합한 치유농업과 농장 육성 매뉴얼을 마련해 농촌체험 관광을 활성화하고 농업과 농촌이 건강사회의 원동력이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 전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8/14 [06:1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