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전남,6․10 민주항쟁 32주년 기념식
 
조순익 기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박병호 전남도 행정부지사, 천정배 국회의원 등이 10일 오후 광주 남구 빛고을시민회관에서 열린 ‘6·10민주항쟁 제32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묵념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우리나라 민주주의의 큰 역사인 610 민주항쟁을 계승하기 위한 제32주년 610 민주항쟁 광주전남 기념식이 10일 광주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열렸다.

 

기념행사는 일상의 민주주의를 넘어, 모두를 위한 민주주의를 위하여라는 주제로 사단법인 광주전남 6월항쟁(이사장 최병상)이 주관했다. 이용섭 광주시장,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 천정배서삼석 국회의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민주화운동 인사, 광주전남 시도민 등 700여 명이 참석했다.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0일 오후 남구 빛고을시민회관에서 열린 ‘6·10민주항쟁 제32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610 민주항쟁 영상 상영으로 시작된 기념행사에선 행사위원장인 김병균 목사의 기념사, 이용섭 시장과 박병호 부지사의 축사, 오월어머니 합창단6월항쟁 합창단의 합창, 바리톤 이형기의 독창, 민주 선언문 낭독,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민주시민 대행진 등이 진행, 610 민주항쟁의 의미를 되새겼다.

 

박병호 부지사는 축사를 통해 “6월 항쟁이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주는 깊은 교훈은 1987년 민주주의를 외쳤던 그 함성으로 정의로운 대한민국의 새 역사를 쓰라는 가르침일 것이라며 “200만 도민과 함께 6월 민주항쟁의 정신을 이어 도민이 행복한 생명의 땅, 으뜸 전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유가족의 생활 안정 및 예우를 위해 지난해부터 생활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오는 9월에는 호남지역 민족민주열사 22인을 기리는 제3회 호남민족민주열사 추모문화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6/11 [01:2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