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돌산대교 경관조명 10일부터 새 단장
-사업비 6억 원 투입, 8월 19일까지 공사,고효율 LED조명등 설치, 이벤트 효과 가미
 
조순익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10일부터 819일까지 돌산대교 경관조명 교체공사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노후된 경관조명을 교체하고 시민과 관광객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시행한다.

 

사업비 6억 원을 투입해 전기요금 43% 절감 효과가 있는 고효율 LED경관조명등을 설치하고 다양한 컬러와 이벤트 효과를 가미할 계획이다.

 

원활한 공사를 위해 610일부터 710일까지 경관조명을 소등한다.

 

시 관계자는 공사가 마무리되면 대한민국 최고 야경을 자랑하는 여수 밤바다가 한 단계 도약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사업 추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000년 설치된 돌산대교 경관조명은 여수의 대표 관광 콘텐츠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6/03 [21:01]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