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 바쁜 농번기철 공무원 농촌일손돕기 나서
- 본격적인 영농철 마늘․양파 적기영농을 위해
 
조순익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공무원들이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적기 영농을 위해 농촌일손 돕기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농업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인한 노동력 부족, 기계화어려운작업환경으로 인한 인력확보에 어려움이 있는 농가들을 돕기 위해 힘을 보태고 있다.

 

양파(485.2ha), 마늘(1,253ha), 보리(467ha), 조사료(4,247ha) 수확과모내기(12,158ha)가 겹치는 가장 바쁜 시기인 지난 7일을 시작으로 양파마늘수확을 중심으로일손을 돕고 있다.

 

으로, 군청 실단과소와 읍(38), 그리고 관내 기관단체 12개소 900여명이 참여할 계획으로 약 12ha의 양파마늘 수확을 위현장지원을지속할 계획이며, 오는 621일쯤 마늘수확이 종료 될 것으로예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부족한 노동력 해소를 위해 농촌 인력지원센터 운영지원사업(풍양농협), 외국인계절근로자 지원,농번기 마을공동급식(100개소)을 운영하고 있으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농기계임대사업을 확대 운영하고 있다면서군민소득 3000시대의 목표달성을 위해서는 61.2%를차지하고 있는 1차 산업의 소득향상에 중점을 두고 향후 밭작물 기계화율 제고를 통해 인력대체 효과를 극대화 하고, 첨단 스마트팜혁신밸리 연관 산업육성으로 고흥의 농업농촌 관련 사업의 체계적인관리와 효율성을 높여 소득을 향상 시키겠다고 밝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5/26 [22:4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