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경찰,280억대 인터넷 도박사이트 운영조직 적발
-스포츠 도박사이트 운영 총책 등 총13명 검거, 4명 구속
 
조순익 기자
 

전남지방경찰청은 국내와 중국을 오가며 사설 스포츠도박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운영총책 A(28, ) 13명을 국민체육진흥법위반 및 도박개장 등 혐의로 검거하여 이 중 4명을 구속했다.

 

운영총책인 A씨 등 10명은 20179월경부터 목포지역 빌라와 아파트에 사무실을 차린 후 사설 스포츠도박 사이트를 운영해오다, 20186월 중국 심천으로 사무실을 옮겨 20191월까지 인터넷이나 SNS광고 등을 통해 모집한 회원들을 대상으로 총 280억원 상당을 입금받아 불법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B씨 등 3명은 도박사이트 운영에 필요한 대포통장을 개설하여 A씨에게 공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각각 도박사이트 운영, 홍보, 수익금 인출, 대포통장 공급 등 조직적으로 역할을 분담하여 범행에 가담하여 왔으며,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중국 심천으로 사무실을 옮겨 범행을 계속해오다 경찰의 끈질긴 수사 끝에 꼬리를 잡힌 것으로 확인되었다.

 

경찰은 지난 12630일까지 6개월 간 사이버도박 특별단속을 설정하여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으며, 특히 사이트 운영자와 함께 프로그램 개발자, 서버관리자, 홍보조직은 물론 도박행위자들에 대하여도 강력한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문영상 전남청 사이버수사대장(경정)인터넷 도박은 손쉽게 접근이 가능한 만큼 중독성도 강하며, 인터넷 도박에 참여한 행위자들은 절대로 돈을 딸 수 없는 구조로 결국 도박에 참여한 개인 뿐 아니라 한 가정의 파탄을 가져올 수 있는 심각한 범죄행위라면서경찰은 특별단속기간이 종료된 이후에도 연중 강력 단속을 실시하는 한편 사이버범죄 예방교육을 통해 인터넷 도박으로 인한 폐해와 위험성을 지속적으로 알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5/14 [22:1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