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소방서, 화재 발생 원인 1위 ‘부주의’
- ‘부주의’에 의한 화재 빈번.. 각별한 주의..2019년 2월 순천 화재 27건, 전년 대비 30.7% 감소
 
조순익 기자
 

순천소방서 관활 순천시, 구례군에서 20192월말 기준 74건의 화재가 발생하여 사상자 1(부상1), 482백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이는 전년도에 비해 화재건수는 19.3%(12) 증가, 인명피해는 1(부상1), 전년 사상자 없음, 재산피해는 92.6%(232백여만원)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주요원인은 부주의(쓰레기 소각, 불씨·화원방치, 담배꽁초, 임야 태우기 등) 46(62.1%), 기계 14(18.9%), 전기 8(10.8%), 방화의심 5(6.7%), 미상 1(1.3%) 순이다.

 

장소별로는 비주거 20(27.0%), 주거 19(25.6%), 임야 15(20.2%), 기타장소(야외, 도로 등) 13(17.5%), 차량 7(9.4%)순으로 발생했다.

 

순천소방서 대응구조과 박헌동 소방위는 봄철 많은 야외활동으로 인해 자칫 소홀하기 쉬운 안전의식을 확립하기 위해 화재취약대상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소방행정을 실시하고 있으나, 최근 부주의로 인한 화재발생 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어 각 가정과 직장에서는 화기취급에 각별한 주의와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3/25 [20:2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