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시티투어 전담반 ‘준비 완료’
-문화관광해설사 16명 시티투어 전담요원으로 선발..오는 11일부터 시티버스 탑승해 여수 역사와 명소 소개
 
조순익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시티투어 전담반을 기존 10명에서 26명으로 보강해 오는 11일부터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달 23일 문화관광해설사 16명을 시티투어 전담요원으로 선발했다.

 

24일부터 5일간 스토리텔링 기법, 보이스 트레이닝 스피치교육, 현장 실습 등 관련 교육도 진행했다.

 

교육을 마친 김 모(43)씨는 관광객에게 여수의 역사와 명소를 소개할 생각을 하니 설레고 기대된다면서 여수 홍보대사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성심성의껏 일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시티투어 이용객은 55381명으로 여수 관광의 한축을 담당했다앞으로도 이용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전담반 운영과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여수 시티투어는 크게 1코스와 2코스로 나뉜다.

 

1코스는 엑스포역-오동도-진남관-해양수산과학관-향일암-여수수산시장-엑스포역이다.

 

2코스는 여수시청-웅천친수공원예울마루-이충무공 어머니 사시던 곳-진남시장-가사리생태공원-섬달천포토존-여자만해넘이-여수시청이다.

 

탑승요금은 일반 9000, 초중고생65세 이상 등은 4500원이며, 시 홈페이지 OK통합예약(http://ok.yeosu.go.kr)에서 예약할 수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3/04 [22:3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