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시․도지사‘5․18민주화운동’공동입장문 발표
- 5·18민주화운동의 올바른 인식과 가치 실현을 위한 의지 결집 ..5·18을 폄훼·왜곡하고 부정하는 행위 배격하기로 뜻 모아.. 이용섭 광주시장,5·18역사왜곡처벌법 제정해 국민통합 전기 만들어야
 
조순익 기자
 

 

▲ 허종식 인천 정무부시장, 송하진 전북도지사, 이용섭 광주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왼쪽부터)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5・18민주화운동 올바른 인식과 가치 실현을 위한 대한민국 시도지사 공동장문을 발표한 뒤 손팻말을 들고 있다.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역사적 가치를 재차 확인하고 이를 확산시키는데 전국 시·도지사들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박원순 서울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송하진 전북지사, 김영록 전남지사 등 전국 15개 시·도지사는 2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18 민주화운동의 올바른 인식과 가치 실현을 위한 공동입장문을 발표했다.

 

 이날 시·도지사들은 일부 정치인들의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망언에 큰 충격과 분노를 느낀다면서 법적으로 역사적으로 평가가 끝났고 법정기념일로까지 지정된 찬란한 민주화 과정인 518 민주화운동을 올바르게 인식하고 그 가치를 실현해 나가고자 공동 입장문을 내게 됐다고 발표 배경을 설명했다.

 

이들은 공동 입장문을 통해 다음과 같이 입장을 표명했다. 첫째,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폄훼나 왜곡은 대한민국의 헌법과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행위이며, 5·18 민주화 운동에 대한 망언, 망동에 대해 국민의 이름으로 규탄한다. 둘째, 정치적 목적을 위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을 부정하거나 왜곡하는 행위를 배격하고, 5·18 역사왜곡처벌특별법 제정을 촉구한다. 셋째, 전국 시도지사는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가치가 우리 사회에 온전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한다.

 

 이날 이용섭 광주시장은 때만 되면 일부 몰지각한 정치인들이 5·18 민주화운동을 정치적으로 악용하는 구태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5·18 민주화운동은 국민 모두의 자랑스러운 역사이며 광주가 중심이 된 전국적인 민주화운동으로 다시는 5·18을 왜곡하는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이번에는 확실하게 책임을 묻고 ‘5·18역사왜곡처벌특별법을 제정해 국민통합의 전기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23일 서울 광화문 청계광장에서는 시민 5000여명이 운집한 가운데 ‘5·18역사왜곡처벌특별법 제정 등을 위한 서울범국민대회가 열렸으며, 앞으로도 광주시는 518 민주화운동 폄훼·왜곡 대응체계를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구축하여 강력히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5·18 민주화운동의 올바른 인식과 가치 실현을 위한 대한민국 시도지사 공동입장문

  

518 민주화운동은 우리 국민 스스로의 노력과 희생으로 이루어낸 대한민국 민주주의 발전에 있어 가장 빛나는 역사입니다. 그 날의 숭고한 민주정신을 오래도록 기리고자 19975‘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이 법정기념일로 지정되었습니다. 그러나 아직까지 수많은 운동가와 유가족들은 518 민주화운동과정에서 치른 깊은 상처와 아픔을 가슴에 품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우리 사회 구성원의 극히 일부는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과 그 정신을 정치적 목적으로 이용하기 위해 폄훼와 왜곡을 일삼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민국 시도지사는 518 민주화운동을 올바르게 인식하고 그 가치를 실현해 나가고자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히는 바입니다.

 

하나,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폄훼나 왜곡은 대한민국의 헌법과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행위이다.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망언, 망동에 대하여 국민의 이름으로 규탄한다.

 

하나, 정치적 목적을 위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을 부정하거나 왜곡하는 행위를 배격하고 5·18 역사왜곡처벌특별법 제정을 촉구한다.

 

하나, 우리 시도지사들은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가치가 우리 사회에 온전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한다.

 

2019. 2. .

서울특별시장

박 원 순

 

부산광역시장

오 거 돈

 

인천광역시장

박 남 춘

광주광역시장

이 용 섭

 

대전광역시장

허 태 정

 

울산광역시장

송 철 호

세종특별자치시장

이 춘 희

 

경기도지사

이 재 명

 

강원도지사

최 문 순

충청북도지사

이 시 종

 

충청남도지사

양 승 조

 

전라북도지사

송 하 진

전라남도지사

김 영 록

 

경상남도지사

권한대행

박 성 호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원 희 룡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2/24 [16:41]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