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만국가정원, ‘겨울 별빛축제’ 폐막
- 겨울철 가족형 축제 기반 마련, 35만 6천여명 다녀가..
 
조순익 기자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순천만국가정원의 별빛축제가 지난해 1221일부터 48일간 일정을 마치고 지난 6일 폐막했다.

 

이번 별빛축제기간에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를 찾은 관람객은 총 356천여명으로 추운 날씨 속에서도 많은 관람객이 방문했다.

 

별빛 아래 순천만국가정원은 빛의 향연으로 가득 물들었다.

 

눈꽃, 크리스마스, 눈사람 등 상상 속 산타마을을 테마로 환상적인 빛의 세계를 선보인 라이트 가든은 가족, 연인, 친구 모두에게 동심으로 돌아가 꿈의 나래를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대형 크리스마스트리와 스노우 빅맨 앞에서 인생샷을 건지기 위한 연인, 가족들로 가득했다.

 

또한, 순천만국제습지센터 내 1~2층 공간에 마련된 정원 속 동화나라는 대형 키즈카페에 버금가는 놀이터를 조성해 아이들에게 최고의 겨울 놀이터가 됐다.

 

전국 겨울축제 중 유일무이한 리얼 야생 체험 나이트사파리는 관람객에게 생동감 넘치는 경험을 선사하여 아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을 뿐만 아니라 타 지자체 벤치마킹과 방송 프로그램 촬영장소로 각광받았다.

 

이번 별빛축제를 통하여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어린이들에게는 꿈과 희망을, 어른들에게는 추억과 향수를 선물했다는 평가와 함께 특히 관광비수기인 겨울철, 오천지구· 연향3지구 식당가에는 야간에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관광객들로 가득 차는 등 체류형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이다.

 

시 관계자는 순천만국가정원을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겨우내 정원에서 즐길거리를 선사하고자 노력했다앞으로 별빛축제를 가족형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해 나갈 수 있도록 콘텐츠 다양화 등 축제의 질적 향상에 더욱 힘 쓰겠다.” 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2/11 [14:4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