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보건소, 어르신 무료 결핵 전수 검진 실시
만 65세 이상, 찾아가는 검진 서비스 이용해 결핵 조기 퇴치에 나서
 
김휘복 대표가저
 
▲ 광양시보건소는 대한결핵협회와 함께 결핵 발생률이 높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무료 결핵 전수검진을 실시한다.     © 사진제공=광양시청

 

광양시보건소는 대한결핵협회와 함께 결핵 발생률이 높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무료 결핵 전수검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2017년부터 시행한 결핵 전수검진은 2020년까지 각 지역별로 순차적으로 실시되고 있으며, 올해는 2월과 5, 10, 11월에 각각 실시된다.

오는 2월 옥곡면과 진상면을 시작으로 중마동, 골약동으로 검진을 확대하며, 이동검진 차량을 이용해 해당 마을을 직접 방문하여 흉부 X-ray 촬영과 객담 검사 등을 실시한다.

결핵은 결핵 환자가 기침을 할 때 공기 중으로 배출된 균이 주변 사람들의 폐로 들어가서 감염을 시키는 질병으로, 결핵균이 몸에 침투하여 잠복하고 있다가 면역력이 저하 될 때 결핵균이 증식하여 발병한다.

결핵에 대한 자세한 상담과 문의는 광양시보건소 결핵실(797-4034)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정선주 감염병관리팀장은 결핵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결핵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나와 내 가족의 건강을 위해 무료 결핵 전수검진을 꼭 받아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2/09 [10:2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