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만습지, 이른아침 무진과 함께하는 선상투어
- 김승옥의 소설‘霧津紀行(무진기행)’주무대인 안개낀 순천만습지 체험
 
조순익 기자
 

 

 

순천시는 설 명절 순천만습지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순천만의 아침전경을 체험하는 선상투어로 ‘2019 순천 방문의 해를 맞아 차별화된 관광 상품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무진 선상투어1960~70년대 이 지역 출신 유명 소설가 김승옥의 작품霧津紀行(무진기행)’의 주무대인 안개낀 순천만으로 이른 아침에 배를 타고 거울로 자신의 얼굴을 보듯 가장 가까이 바라볼 수 있는 체험이다.

 

이른 아침 탐조선을 타고 광활한 갈대밭과 갯골을 지나 드넓은 순천만에서 피어오르는 해무와 떠오르는 아침햇살이 교차되는 광경은 잊지 못할 추억이 되고, 관광객들에게는 너그러운 마음과 대자연의 신비적 쾌감을 느낄 수 있게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순천시는 앞으로도 아침 선상투어를 연중 계속 실시해 관람객들에게 생태관광 체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며,“순천만습지 아침 선상투어 예약은 순천만 습지 홈페이지(www.suncheonbay.go.kr)를 통해서만 예약 가능하다고 밝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2/01 [16:1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