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드래곤즈, 대전 후반기 반등 이끈 박준혁 영입
-자유선발로 안동과학대 좌측 공격수 신인 조윤형 영입
 
조순익 기자
 

▲ 박준혁 선수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K-리그 1부에서 성적부진으로 2부리그로 강등된 이후 1부리그 승격을 위한 구단 리빌딩에 착수하여 사장, 감독과 코치스탭 구성을 마친데 이어 본격 선수 영입에 나셨다.  

전남은 먼저 지난 시즌 대전에서 후반기 반등을 이끌었던 박준혁을 영입했다. 또한, 자유선발 신인 선수로 안동과학대학교 좌측면 공격수 조윤형을 영입했다.

박준혁 선수는 전주대 출신으로 183cm, 79kg로 골키퍼로서 큰 키는 아니지만, 순발력과 반사신경이 뛰어난 선수이다. 2010년 경남을 통해 프로에 데뷔하여 9시즌 동안 181경기에 출전하였고 특히 지난 시즌 대전에서는 영점대 실점율(경기당 0.94골)을 기록했다.

전남드래곤즈는 박준혁 선수가 지난 시즌 보여줬던 능력을 올 시즌 전남에서도 보여주며 수비력을 끌어올리고 골문을 안정화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준혁 선수는 “전남팀의 일원이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호승 선수가 있어 주전경쟁이 치열하겠지만 동계훈련 때 준비 잘하여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고 입단 소감을 말했다.

▲ 조윤형 선수    
전남드래곤즈는 박준혁 선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선수영입에 뛰어들어 좌측 공격수 조윤형 선수를 영입했다.

2018년 아시아대학 축구대회에서 도움상을 수상한 조윤형 선수는 오현고 – 안동과학대 출신으로 신장 176cm,69kg에 1996년생으로 빠른 발과 개인기를 이용한 측면 돌파와 크로싱이 뛰어난 좌측면 공격수이다.

또한 2016 U리그 영남 권역 도움 1위(15경기, 17도움), 2018 U리그 영남 권역 득점 2위(13경기 11득점), 2016 1,2학년 대학축구대회우승을 이끌 정도로 득점력과 어시스트 능력이 탁월한 선수이다.

전남드래곤즈에 새롭게 합류하게 된 조윤형 선수는 “우선 프로에 입단하게 되어 기쁘다”며 “대학과 프로는 다른 만큼 비록 신인이지만 팀의 주축 선수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1/05 [18:0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