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황재우 광양기업 대표, 전라남도 교육의 최고 영예인 교육상 수상
광양희망도서관 건립 30억 원 기부를 비롯한 지역사회 다양한 활동 전개
 
박우훈 기자
 
광양시는 황재우 광양기업 대표가 전남 교육 분야 최고의 영예라 할 수 있는 ‘제38회 전라남도 교육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  황재우 광양기엄  대표가 전라남도 교육상 수상 

황재우 광양기업 대표는 12월 28일 전라남도 교육청에서 열린 제38회 전라남도 교육상 시상식에 참석해 교육상을 수상했다.

전라남도 교육상은 「전라남도교육감 표창 등에 관한 조례」에 따라 전라남도 교육 발전에 기여한 소속공무원과 사립교원, 일반인 등에게 수여되고 있다.
 
황재우 대표는 이번 수상에서 지역 인재 육성과 교육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황 대표는 2003년 (재)백운장학금 출범 초기 장학금으로 1억 원을 쾌척해 초기 운영에 발판을 다지고, 2011년부터 상임이사로 활동해 오면서 백운장학회의 실질적이고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제도개선을 추진해 왔다.

또 지난해 12월 정식 개관한 어린이 전문 도서관인 ‘광양희망도서관’ 건립을 위해 30억 원을 기부하는 등 교육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했다.


특히 지난해 7월 전국 최초 민·관 협력으로 설립한 (재)광양시 어린이보육재단 초대 이사장으로 취임해 어린이 통학차량 내 갇힘 사고 예방시스템 도입, 예스키즈존(Yes Kids Zone)내 아기 전용의자 보급, 부모와 보육교사를 위한 맞춤형 교육 등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기여해 왔다.

이와 더불어 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한 겨울철 연탄나누기, 반찬나누기, 집안청소, 후원금 전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며 지역사회와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눴다.

황재우 대표는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 광양시민의 상 교육과학 부문에 수상자로 선정되는 등 지역사회의 큰 귀감이 되고 있다.

황재우 광양기업 대표는 수상소감에서 “이번 수상은 인재양성과 교육환경 개선에 묵묵히 헌신하는 지역의 교육관계자 여러분의 결과다”며, “앞으로도 지역 및 교육발전에 대한 사명감과 애향심으로 모든 열정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2/28 [16:5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