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군, ‘옥과 청소년문화의집’ 정식 개관
- 다양한 공간과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의 균형 있는 성장 도울 것- ..읍 청소년문화의 집과 함께 군 전역으로 청소년 사업 확대할 전기 마련
 
조순익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 옥과권역 청소년들의 문화 및 자치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옥과 청소년문화의집’이 지난 24일 정식 개관했다.

옥과 청소년문화의집은 국비 24억원과 군비 8억원, 총사업비 32억여 원을 투입되었으며, 2016년부터 3년간의 준비 끝에 연면적 1,698㎡, 지상 5층 규모로 옥과면 리문리 205번지에 터를 잡았다.

곡성군은 옥과 청소년문화의집을 통해 다양한 활동 프로그램과 상담 등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청소년의 균형 있는 성장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주요 시설로는 북카페, 창작공방, 댄스․악기연주실, 동아리․자치활동실, 시청각실, 요리체험실 등이 있으며, 4층과 5층에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자리하고 있다.

옥과 청소년문화의집 개관에 따라 읍 권역 중심으로 이루어지던 청소년사업이 군 전역으로 확장하는 중요한 전기가 마련된 것으로 보인다. 

이미 정식 개관 전인 시설 완공 직후부터 청소년 방과후아카데미 사업을 시작해 청소년들의 방과후 기초학력증진과 문화활동, 일부 학생 대상 귀가 지원 서비스를 지원해오고 있다. 

이번 정식 개관을 계기로 2019년부터는 옥과 청소년문화의집과 곡성 청소년문화의집을 중심으로 귀가 지원서비스 대상을 일반 청소년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개관식 기념사에서 “앞으로 청소년들을 위해 더욱 다양한 신규 사업을 추진하고, 특히 청소년 복지분야 사업이 예산문제로 축소되는 일이 없도록 꼼꼼히 챙기겠다”면서 “교육 때문에 주민들이 곡성을 떠날 지 고민하는 일이 없도록 교육․청소년사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12/25 [18:5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