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회윤 그림책작가, 전통 옻칠자개 작품 기증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 ‘소금호수의 별처럼’작품 기증
 
조순익 기자
 

지난 2017년 제12회 그림책원화전 ‘흥미로운 다섯 가지 이야기’의 정회윤 작가가 어린이독자를 위해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 전통 옻칠자개 작품 ‘소금호수의 별처럼’을 기증했다.

이번 기증 작품은 전시 그림책 중 하나였던 ‘소금호수’에 등장하는 장면 중 한 장면을 어린이들을 위해 직접 제작한 작품으로 자작나무에 천연 옻칠을 한 자개 작품이다. 

정회윤 작가는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 방문하는 어린이 독자를 위해 직접 제작한 작품으로 그림에 담긴 내용은 그림책‘소금호수’에 등장하는 장면 중 밤하늘의 은하수를 한글의 글자체로 표현했다”면서 “어린이 독자들이 소금호수의 별처럼 무한하고 아름답게 자라나길 소망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전시작가의 기증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전시 작가였던 한병호 그림책작가, 이태수 그림책작가, 한태희 그림책 작가가 원화, 아트프린팅화, 조형물 등을 기증하였고 박정섭 그림책 작가는 직접 채색한 우크렐레를, 김중석 그림책작가는 아트프린팅화를 기증했다.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 관계자는 “작품은 작가에게는 직접 낳은 아이처럼 소중한 작품인 만큼 기증해준 작가들의 뜻깊은 기증에 무척 감사하다”며“ 향후, 작품들을 모아 그림책도서관 소장전을 열 예정으로 그림책도서관은 다양한 경로로 그림책 관련 물품을 수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12/06 [19:4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