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경찰,심야 시간대 식당·주점 40대 전문털이범 검거‘구속’
-심야 식당·주점 화장실 창문 침입,17회에 걸쳐 840만원 금품절취
 
조순익 기자
 
순천경찰서(서장 이삼호)는 순천·광양지역을 돌아다니며 인적이 드문 심야시간에 식당·주점 화장실 창문으로 침입, 귀금속, 현금, 휴대폰, 오토바이 등을 절취한 A씨(남,40세)를 체포·구속했다.

2일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9월 20일 새벽 3시경 순천시 ○○동 B식당 화장실 창문으로 침입, 현금을 절취하는 등, 지난 8월경부터 10월 23일 검거될 때까지 심야시간대에 순천, 광양 일대를 돌아다니며 17회에 걸쳐 식당·주점의 화장실 창문으로 침입하여 귀금속, 현금, 휴대폰, 오토바이 등 총 840만원 상당을 절취했다.

심야시간 사람들 통행이 없는 식당·주점의 화장실 창문으로 침입귀금속, 현금, 휴대폰, 오토바이 등을 절취, 범행 전 CCTV에 녹화될 것을 염려하여 모자를 눌러쓰고 범행을 하였으며 범행 후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월세 방을 자주 옮겨 다니며 범행을 저질렸다. 관내에서 동일 수법의 범행이 반복적으로 발생하여 수사 전담팀을 편성, 이동 동선 CCTV영상자료 분석으로 CCTV에 촬영된 피의자의 모습을 확보하여 이동 동선을 추적하던 중 광양에서 미리 범행 대상을 물색하고 다니던 피의자를 발견, 검거했다.

경찰은 “인적이 드문 장소의 식당·주점 영업을 마치고 귀가 시 반드시 화장실 창문을 시정하는 것이 피해를 예방하거나 줄일 수 있는 방법이 되겠다”고 전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11/02 [10:0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