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대학로 삼산풍류단, 2018 공동체 우수사례 발표‘최우수상’ 수상
- 행안부 주관, 2018 공동체 우수사례 발표한마당에서
 
조순익 기자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8 공동체 우수사례 발표 한마당’에서 순천대학로 ‘삼산풍류단’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올렸다.

지난달 31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공동체 우수사례 발표 한마당’은 순천시를 비롯한 17개 지방자치단체에서 참가했다.

삼산풍류단 양지현(38)대표는 ‘변화위복(變化爲福), 순천대학로 도전 스토리!’란 주제로 2015년부터 시작된 순천대학로의 변천과정을 공간ㆍ사람들ㆍ공동체ㆍ성과ㆍ미래 순으로 발표했다.

특히, 발표 과정에 삼산풍류단 회원들의 참여 연극과 그동안 대학로에서 추진한 행사를 동영상으로 함께 발표해 높은 관객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삼산풍류단은 2018년 1월 4개 팀 10명으로 구성 등록되어 매월 1~2회 추진하는 고고장(만나고! 즐기고! 또보장!)을 자체적으로 추진했으며, 대학로 주민들을 화합을 위한 ‘내손으로 워크숍*(퀼트, 목공)’을 추진했다.

지난 6ㆍ13지방선거로 고고장을 추진하지 못한 2개월 동안 대학로 상가번영회와 함께 ‘대학로 골목 축제, 푸른 달 그늘아래!’와 ‘고고 치맥 파티’를 자력으로 추진해 지역사회 공동체의 힘을 보여줬다.

양지현 삼산풍류단 대표는 “고고장을 추진하면서 가장 크게 변한 것은 대학생들이 방관자가 아닌 주체로 떠오른 것과 대학로 상가번영회가 똘똘 뭉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것”이라며 “이러한 과정을 통해 지역사회 공동체의 중요성에 대해 깨닫게 됐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11/01 [19:4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