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30회 전남생활체육대축전, 여수 진남경기장서 개막
-27일까지 22개 종목,선수단·관람객 등 1만5천여명 방문..입장상 최우수 영암군 차지
 
조순익 기자
 

제30회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이 여수 진남경기장에서 개막해 3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25일 오후 3시 진남경기장에서 선수단과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회 개회식이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전남 22개 시·군 선수와 임원 6000여 명이 참가한다. 관람객까지 더하면 1만5000여 명 이상이 여수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정식종목은 검도, 게이트볼, 수영, 야구, 육상, 축구, 태권도 등 20개다. 농구는 시범종목, 줄다리기는 민속경기로 치러진다.

마라톤은 망마경기장에서 출발해 소호요트장을 반환점으로 망마경기장으로 돌아오는 10㎞ 코스다.
대회 폐회식은 27일 오후 3시 진남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시상은 종목별 1~3위, 개인별 1~3위, 우수종목단체, 입장상, 참여상 등이다.

시는 대회 개최를 앞두고 경기장, 도로 등 시설물을 정비하는 한편 대회 분위기 고조를 위해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홍보에도 집중했다.

특히 선수단과 관람객 방문에 대비해 음식업소 영업주 교육과 지도·점검도 병행했다.
시 관계자는 “손님맞이 준비에 최선을 다했다. 30만 여수시민과 200만 전남도민이 화합하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막식 입장상에서 스포츠 7330상은 순천시, 광양시, 영암군이, 장려상 나주시. 영광군, 신안군이, 우수상은 해남군, 강진군이, 최우수상은 영암군이 차지했으며, 시상식은 오는 27일 폐막식에서 시상한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10/25 [17:58]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