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청 이은경, 양궁 월드컵에서 개인전 첫 금메달
 
조순익 기자
 

순천시청 소속 양궁부 이은경 선수가 독일 베를린에서 지난 17일부터 22일까지 열린 ‘2018 현대 양궁월드컵 4차대회’ 리커브 여자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은경은 리커브 여자 개인 결승에서 독일의 리사 운루를 6-2로 제압했다. 특히, 홈 그라운드의 이점과 독일 관중의 응원을 등에 업은 리사 운루에 맞서 2세트에서는 화살 3발을 모두 10점에 명중시키며 안정적으로 실력을 발휘했다.

이번 시즌 처음으로 월드컵 무대에 데뷔한 이은경은 앞서 4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1차대회와 5월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린 2차대회에서 리커브 여자 단체전 금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이번 4차대회에서는 개인전까지 금메달을 차지하여 순천시청 양궁부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이은경은 귀국 후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대비한 진천선수촌 훈련에 합류하여 오는 8월 아시안게임에 태극마크를 달고 대한민국 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이은경 선수가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순천시청 양궁부를 알렸다”며 “이번 상승세를 이어 아시안게임에서도 기량을 마음껏 펼치기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7/24 [22:1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