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용섭 광주시장, 재해 취약시설 긴급 점검
- 취임 후 첫 현장 활동으로 재해 취약시설 찾아..‘선제적 점검.대응으로 태풍 피해 예방’ 강조
 
조순익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일 오후 관내 상습 침수지역, 배수펌프장, 급경사지 등 재해 위험시설을 찾아 시설물 안전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했다.

이 시장이 취임 후 첫 현장 활동으로 재해위험시설을 찾은 것은 태풍 쁘라삐룬의 북상과 장마철 집중호우가 겹치면서 많은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사전에 위험요인을 제거하는 등 대책을 강구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최우선으로 지키겠다는 강력한 의지의 표현으로 보인다.
이 시장은 이날 국지성 호우시 배수 역할을 하는 송정배수펌프장을 점검한데 이어, 지난 28일 하천 수위 상승으로 호안블럭 일부가 붕괴됐던 장등동 용호마을 앞 장등천을 찾아 복구공사 상황을 살피고 태풍에 대비해 추가 피해가 없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경사완화 공사가 진행 중인 농성지하차도, 동구 소망병원 뒤편과 남구 대주2차아파트 뒤편 급경사지를 차례로 방문해 완벽한 대책 강구를 주문했다.
이 시장은 “대주2차아파트 옹벽 등은 대형사고가 발생하기 전에 조치해야 한다”며 “재원 마련 문제에 앞서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부터 고민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광주시는 앞으로도 공무원 비상근무체제 운영 등 상시 재안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해 여름철 태풍, 장마 등에 대비할 방침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7/03 [00:1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