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례군, 민선 7기 김순호 군수 취임식 취소
-군민의 안전이 최우선..태풍에 대비한 현장점검 나서
 
조순익 기자
 

김순호 구례군수는 2일로 예정되어 있었던 취임식을 전격 취소하고 1일 태풍에 대비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김 군수는 1일 구례군에 호우경보가 발효됨에 따라 지방도 861호선 문척면 화정리 등 낙석 위험이 있는 지역을 직접 찾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갑작스러운 취임식 취소로 군민 여러분께 혼란을 드려 송구하다”며, “앞으로도 어떤 상황에도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군수가 되겠다”라고 밝혔다.

김군수는 취임식 대신 제7호 태풍 쁘라삐룬 대비 재난안전 대책회의를 갖고, 태풍 피해 취약지역과 독거노인 등 재난 안전 취약 계층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재난 대비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7/01 [12:4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