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석웅 교육감 후보, 전남교육 행복시대를 실현하겠다
-문재인 정부 교육개혁의 성공을 위한 전략적 선택, 장석웅..아이들과 함께 37년, 참교육과 교육민주화, 공교육 혁신 실천하며 살아온 교육현장 전문가
 
조순익 기자
 
▲    장석웅 전남교육감 후보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 후보가 11일 오전 전남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문재인정부 교육개혁 성공 견인차, 전남교육 성공시대·행복시대 실현‘을 내용으로 기자회견을 가졌다.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는 “이번 전남교육감 선거는 문재인 정부 교육개혁 성공을 위해 ‘교실혁명을 통한 공교육 혁신’과 ‘교육 민주주의 회복 및 교육자치 강화’를 누가 잘 해낼 수 있는지? 또 누가 더 유·초·중등학교 현장을 잘 알고, 확실한 대안을 제시하고 있는지 가르는 선거이다”고 설명했다.

장석웅 후보는 “아이들과 함께 37년, 참교육과 교육민주화, 공교육 혁신을 실천하며 살아온 교육현장전문가라고 자부한다”면서 “전남촛불 공동대표를 맡으며 도민들과 국정농단 세력을 물리치고 문재인정부 탄생에 함께했고, 373개 단체, 58,000여명의 참여한 민주진보교육감 전남추진위 단일후보로도 선출되었다”며 “그렇게 탄생된 문재인 정부의 교육개혁의 동반자가 되어달라는 열망, 전남교육 변화와 행복시대를 열어달라는 바람에 부응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장석웅 후보는 “전남교육과 한국사회의 변화에 대한 기대가 31.73%라는 전국 최고의 사전투표율로 이어졌다”며 “참여해주신 유권자들과 지지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문재인정부 교육개혁의 동반자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 후보는 “북미 정상회담 성공을 기원하면서 ‘문재인 정부가 새로 열어가는 통일시대’를 대비하여 ‘남북학생교류’, ‘목포에서 신의주까지 독서토론열차’등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통일시대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평화통일 교육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장 후보는 “교육개혁은 대통령이나 교육감 혼자의 힘으로 이룰 수 없다”면서 “장석웅은 민주진보교육감 전남추진위 단일후보로 전국 민주진보교육감과 연대할 수 있는 유일한 후보이며, 진보교육감 출신인 김상곤 교육부총리와 함께 할 수 있는 후보이다”며 “이 모든 분들과 연대·협력하여 문재인 정부 교육개혁을 반드시 성공시키겠다”고 약속했다.

장 후보는 끝으로 “투표가 총알보다 강하다는 링컨 대통령의 말을 빌어 투표가 전남교육을 바꾸는 힘이라며 전남교육이 바뀔 수 있도록 장석웅에게 힘과 지혜를 모아주시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장 후보는 이날 오후 6시 20분부터 40여분간 순천시 연향동 에코그라드호텔 앞 조례사거리에서 집중유세를 펼쳤다.


< 장석웅 전남교육감 후보 기자회견문 >
-문재인정부 교육개혁 성공 견인차전남교육 성공시대 행복시대 실현

문재인정부 보육과 교육 국가 책임 공약 실현은 전국 민주진보교육감과 함께 실현할 수 있습니다. 장석웅 전남교육감 후보가 견인차가 되겠습니다.

전남 사전투표 31.73%로 전국1위, 성숙한 도민 의식 받들어 도민이 참여하고 도민이 결정하는 민선 3기 소통 교육행정을 약속합니다.

이번 전남교육감 선거는 문재인정부 교육개혁 성공을 위해 ‘교실혁명을 통한 공교육 혁신’과 ‘교육 민주주의 회복 및 교육자치 강화’를 누가 잘 해낼 수 있는지를 가르는 선거입니다.

또한, 걱정과 우려의 대상이었던 전남교육에 성공과 희망의 새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누가 더 유·초·중등학교 현장을 잘 알고, 확실한 대안을 제시하고 있는지를 가르는 선거입니다.

전남교육감 후보 저 장석웅은 아이들과 함께 37년, 참교육과 교육민주화, 공교육 혁신을 실천하며 살아온 교육현장 전문가입니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위원장, 교육시민단체 대표도 맡았습니다.

 2016년 대한민국에 뜨겁게 타올랐던 촛불혁명 현장에서 전남촛불공동대표도 맡았습니다. 전남도민들은 세월호의 아픔을 딛고 국정농단 세력을 촛불의 힘으로 물리쳤습니다. 그리고 촛불 정부인 문재인정부를 탄생시켰습니다. 그렇게 탄생된 문재인정부 교육개혁의 동반자가 되어 달라는 열망, 전남교육 성공시대 전남교육 행복시대를 열어달라는 열망이 모여 380여 개 시민사회단체, 5만 8천여 명의 전남도민이 참여한 민주진보교육감 전남추진위 단일후보로 선출되었습니다.

장석웅의 삶에 대한 믿음과 기대, 전남교육의 변화에 대한 열망, 문재인정부 교육개혁 성공에 대한 열망이 또다시 모였습니다. 그 결과는 기대를 넘어 희망의 메시지였습니다. 31.73%라는 전국 최고의 사전투표율로 이어졌습니다. 참여하고 독려해주신 유권자들과 지지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고맙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최근 한 달여 동안 하루 평균 800~900km 가까운 거리를 이동하며 전남도민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전남도민추진위 경선 과정, 이어진 경청올레, 그리고 본격 유세과정을 합하면 수 만km에 이릅니다. 돌이켜보면 전남교육의 성공과 행복을 기원하는 희망대장정이었습니다.

전남의 22개 시·군 곳곳을 돌며 전남도민들을 만났습니다. 거기에서 변화의 열망을 확인했고, 이번 사전투표로 그 열망이 얼마나 큰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최근 들어 승리의 기운을 두 눈으로, 두 귀로 똑똑히 확인하고 있습니다. 남은 기간 동안 최선을 다하여 전남교육에 새바람, 새희망을 불어넣겠습니다.

  존경하는 전남도민 여러분!

지금 우리는 놀라운 변화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특히 내일 싱가포르에서 열릴 북미정상회담은 식민과 분단으로 고통 받아온 우리나라의 현대사에 새로운 전기를 마련해줄 역사적인 사건입니다.

얼마 전 “냉전에서 냉면으로!” 라는 건배사를 외치는 분들을 뵌 적이 있었습니다. 분단과 대결의 시대에서 평화와 번영의 시대로 가야 한다는 국민들의 열망이 그 건배사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습니다.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저 장석웅은 다시 한 번 약속드립니다.

 ‘문재인 정부가 새로 열어가는 통일시대’를 대비하는 학생들에게 ‘남북학생교류’, ‘목포에서 신의주까지 관통하는 시베리아 독서토론열차’ 등을 통해 통일시대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평화통일 교육에 앞장서겠습니다.

다만 교육개혁은 다른 분야에 비해 더딥니다. 이 일은 대통령이나 교육감 혼자만의 힘으로는 이룰 수 없는 일입니다. 저 장석웅은 민주진보교육감 전남추진위 단일후보로 전국 민주진보교육감과 연대할 수 있는 유일한 후보입니다. 진보교육감 출신인 김상곤 교육부총리와도 함께 할 수 있는 후보입니다. 이 모든 분들과 연대, 협력하여 임기를 함께 하는 문재인정부 교육개혁을 반드시 성공시키겠습니다.

존경하는 전남도민 여러분! 

전남교육감은 도민들과 함께 전남의 미래, 전남교육의 미래를 책임질 막중한 책임을 지고 있는 자리입니다. 그런 점에서 후보자들의 자질과 도덕성은 철저히 검증되어야 합니다. 때문에 최근 특정 후보에 대한 잇따른 문제제기는 그냥 넘길 일이 결코 아닙니다. 사실에 입각한 검증과 네거티브는 다릅니다. 

전남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이 잇따른 의혹에 대한 진솔한 해명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전남교육을 사랑하고 상식이 있는 전남도민이라면 묻지 않을 수 없는 일일 것입니다. 국민주권시대에 당연한 전남도민들의 권리이기도 합니다. 전남도민들의 물음에 해당 후보는 지금이라도 분명한 답변을 내놓아야만 합니다. 전남도민들과의 진솔한 소통에 나서주셔야 합니다. 단지 평범한 개인에게 의견을 묻는 게 아닙니다. 전남교육을 책임지겠다고 나선 이상 유권자에 대한 기본 예의라고 판단됩니다.  

민주진보교육감 전남추진위 단일후보인 저 장석웅은 전남도민과 소통하는 교육감이 되겠습니다. 교육감 혼자 만드는 전남교육이 아니라 도민과 함께 만드는 전남교육이야말로 시대정신이며 희망찬 미래를 여는 초석입니다. 저 장석웅은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위원장 시절부터 소통과 협력을 실천해 왔습니다. 전남도민의 명령을 받들어 전남교육을 바꾸고자 합니다. 저 장석웅에게 전남교육을 바꿀 힘을 모아주십시오.

우리가 아이를 품으면 아이들은 세계를 품습니다. 전남교육을 혁신하고 미래로 나아가겠습니다. 전남교육행복시대 성공시대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존경하는 전남도민 여러분! 교육가족 여러분!

6월13일은 제7대 지방선거 투표일입니다. 그 결과로 문재인정부 국민주권시대와 함께 할 첫 전남교육감이 결정됩니다. 링컨 대통령은 투표가 총알보다 강하다고 말했습니다. 투표가 전남교육을 바꾸는 힘입니다. 전남도민 여러분께서 저 장석웅을 전남교육을 바꿀 수 있도록 힘과 지혜를 모아주십시오. ‘한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전남교육’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2018년 6월 11일
전남도교육감 후보 장석웅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6/11 [21:1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