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 농작물재해보험 확대 지원
- 시비 3억 원 확보, 보험료 추가 지원
 
조순익 기자
 
순천시는 태풍‧우박‧동해 등의 재해로 인한 농가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농업경영을 도모하기 위한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 사업을 올해부터 확대 지원한다.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 사업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에서 재해보험 가입농가에게 보험료의 80%를 지원하고, 가입농가는 보험료의 20%만 부담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가입대상 품목이 53품목에서 57품목(메밀, 브로콜리, 양송이, 새송이)으로 확대되고, 전년도 무사고 농가에 대해서는 보험료 5%가 할인된다.


품목별 가입 시기는 농업용시설 및 시설작물, 버섯재배사 및 버섯작물 11월 30일까지, 벼 6월 29일까지(이앙불능피해보장은 5월 8일까지), 고추 5월 25일까지이며, 고구마‧옥수수‧봄감자는 5~6월, 콩‧참다래 6~7월, 배‧매실‧복숭아‧마늘‧양파‧인삼 등 10~11월에 지역농협 또는 품목농협에 가입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 농가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시비 3억 원을 추가 확보해 가입농가의 보험료 자부담 20% 중 약 3%를 추가 지원해준다. 많은 농가들이 가입하여 자연재해로부터 경제적 손실을 보장받고 안정적으로 농업에 종사 할 수 있도록 품목별 가입 시기를 놓치지 않고 보험에 가입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5/08 [20:2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