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수영 미래 확인한 제90회 동아수영대회 폐막
- 대회신기록 쏟아져..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프레대회로 성공 개최
 
조순익 기자
 
우리나라 수영 역사상 가장 오랜 전통의 동아수영대회가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광주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경영, 다이빙, 수구, 아티스틱스위밍 등 4개 종목으로 치러진 이번 대회에서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홍보대사인 안세현을 비롯한 김서영, 이호준, 이주호, 문재권, 주장훈 등 한국 수영의 기대주들이 대거 참석해 기량을 발휘했다.  

특히, 우리나라 접영 최강자인 안세현 선수는 아시안게임 출전을 위한 2018 국제대회 수영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한 성적보다 이번 대회에서 더 나은 성적을 기록해 박수 갈채를 받았다.  

한국신기록은 아쉽게도 없었지만, 수많은 대회신기록을 배출해 낸 이번 대회에서 광주 출신 선수들은 경영 45명과 다이빙 9명 등 총 54명이 출전해 다양한 세부종목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스포츠도시 광주의 밝은 미래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 대회는 ‘제18회 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최가 1년여 앞으로 다가온 시기에 열린 대회인 만큼 개최 도시 광주와 수영 인프라에 대한 선수와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는 대회를 참관하고 경기운영 시스템을 파악하는 한편,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쳐 내년 대회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켰다. 특히, 대회 홍보부스와 홍보차량, 마스코트 수리·달이가 대회 기간 수영장을 방문한 선수와 관계자들을 맞아 사랑을 받기도 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2018 국제대회 수영국가대표선발대회와 이번 제90회 동아수영대회를 연이어 치르면서 5000여 명이 광주를 방문해 개최도시 광주를 홍보하고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붐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됐다”며 “내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선수들이 실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대회 개최 준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5/07 [17:0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