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지방세법 납세자 보호규정 알고 갑시다
-납세자보호관제 도입·중소기업 지방세 감면 연장 등
 
조순익 기자
 
여수시가 올해 지방세 관련 법령들이 개정됨에 따라 납세자가 꼭 알아야 할 사항을 홍보하고 나섰다.

시에 따르면, 올해 개정된 지방세 관련법 주요 내용은 납세자보호관제 도입, 창업 벤처 중소기업 지방세 감면 연장, 서민·취약계층에 대한 감면 규정 신설 등이다.

먼저, 올해부터 전국 지자체에 지방세 납세자의 권익보호를 전담할 ‘납세자보호관’ 배치가 의무화된다.

납세자보호관은 세무조사, 체납처분, 가산세 등 권익 침해와 관련한 시민들의 고충민원 해결을 담당한다.

재산세 분할 납부 기간은 45일에서 2개월로 연장된다. 분할 납부는 재산세 납부세액이 500만 원을 넘는 경우에 가능하다.

주택분 재산세 일시납부 기준액은 10만 원 이하에서 20만 원 이하로 상향 조정된다. 20만 원을 넘는 주택분 재산세는 7월과 9월에 절반씩 납부한다.

지난해 종료 예정이었던 창업벤처 중소기업에 대한 지방세 감면은 2020년까지 연장된다. 내용은 부동산 취득세 75% 감면, 재산세 최초 3년은 100% 감면, 이후 2년은 50% 감면 등이다.

육상양식 어업인과 취약계층을 위한 감면 규정도 있다. 육상양식 어업인 부동산 취득세 50% 감면, 아동복지법상 지역아동센터용 부동산 취득세·재산세 면제 등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납세편의를 높이기 위해 납부방법을 늘리는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지방세 관련 법령 개정사항도 적극적으로 홍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1/17 [07:4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