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위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플루엔자 감염 증가‘손씻기 등 위생 철저를...’
-전남도, 영유아.노인 등 고위험군 의심증상 시 치료 당부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가 지난해 12월 1일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외래환자 1천 명당 7.7명)가 발령된 이후 올해 1월 1주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수가 72.1명까지 급격히 증가추세를 보임에 따라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철저를 당부했다.

인플루엔자 감염 시 합병증 가능성이 있는 영․유아 및 65세 이상 노인 등 고위험군은 의심증상 발생 시 초기에 신속한 치료를 받고,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경우 지금이라도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

특히 최근 유행하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A형과 B형이 동시에 유행하는 특성이 있고 어린이를 중심으로 환자가 많이 발생하는 추세이므로, 가정과 보육시설 등 집단시설에서는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인플루엔자에 감염됐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증상 시작일로부터 4~5일간 전파력이 가장 높으므로 5일이 경과하고 체온 회복 후 48시간까지 어린이집, 유치원, 학원 등에 등원·등교를 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이순석 전라남도 보건의료과장은 “인플루엔자 유행이 늘고 있어,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손 씻기, 마스크 쓰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반드시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개인위생수칙 안내
□ 올바른 손씻기
  -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 기침예절
  - 옷소매 위쪽이나 휴지로 입과 코를 가리고 기침하기
  - 기침한 후에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씻기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1/16 [20:4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