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 예울마루,‘석산 김영철展-소나무처럼 푸른 여수로’ 무술년 첫 기획전시
- 28일까지, 여수문화예술공원 GS칼텍스 예울마루 7층 전시실에서
 
조순익 기자
 

▲ 석산 김영철전_자료용    
여수문화예술공원 GS칼텍스 예울마루(이하 예울마루)가 2018년 무술년(戊戌年) 첫 기획전시로 지역작가 초대전 ‘석산 김영철展 – 소나무처럼 푸른 여수로’를 28일까지 예울마루 7층 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석산 김영철 화백은 금오도에서 초,중학교를 다닌 여수 태생으로50여 년간 한국화의 명맥을 이어 오며 중앙 미술계에서 활발하게 활동중인 작가다.

한국화 1세대로 꼽히는 심산 노수현으로부터 사사하여 전통 한국화를 계승함과 동시에 서양화를 그렸던 경험을 살려 자신만의 독창적인 화풍을 이룬 것으로 알려진 화백이다.

이번 전시는 ‘소나무처럼 푸른 여수로’라는 제목으로 김화백의 미술작업사를 총망라한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전시다.

김화백은 그동안 매화, 청송, 학, 꿩 등의 소재를 사용해 아름다운 우리 나라의 사계 변화를 전통적인 수묵 담채로 풀어내왔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가로 10m에 세로 2m의 산수 대작을 비롯해 금가루로 그려진 황금 죽, 황금 노송 등의 작품도 함께 전시되어 작가의 실험정신을 엿볼 수 있어 주목할만하다.

전시 티켓가격은 1,000원이며 36개월 미만은 증빙서류 지참 시 무료입장이 가능하며, 전시회는 지난 9일부터 28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도슨트설명은 오전 11시와 오후 2시, 4시(단체 관람 시 별도 문의)이다.


자세한 내용은 예울마루 홈페이지(www.yeulmaru.org)와 전화 문의(☎1544-7669)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1/12 [22:59]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