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경찰, 가수 나훈아 콘서트 티켓 인터넷 상습사기 20대 검거
-104명으로부터 6,840만원 가로채..인터넷 통한 직거래 시, 경찰청 사이버캅 사용하면 피해막을 수 있어
 
조순익 기자
 
곡성경찰서(서장 김영창)는 가수 나훈아 콘서트 티켓 등을 저렴하게 판매한다는 허위 글을 인터넷에 올린 뒤 구매자들을 상대로 상습적으로 돈을 가로챈 피의자 A씨(26)를 사기 혐의로 검거했다.

6일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9월경부터 최근까지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에 나훈아, 엑소 콘서트 티켓 등을 판매한다는 글을 게시하여 이를 보고 연락한 피해자 104명으로부터 6,840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피해자가 대금을 지불하면 자신이 구매해놓은 티켓의 배송지를 피해자의 주소지로 변경해주겠다고 거짓말을 한 후 예매부터 배송까지 1~3주 정도 소요됨을 악용하여 많은 피해자들을 속인 것으로 드러났다.

피해자들은 주로 학생, 회사원을 포함한 20~50대 전 연령층이었으며, 개인별 20~100만원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범행 후 서울․대전 등으로 도주하던 중에도 추가 범행을 하였으며, 피해자들에게 받은 대금을 유흥비, 생활비 등에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유명 가수의 콘서트를 빙자한 사기인 만큼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 중에 있다.

또한, 경찰은 “인터넷을 통한 직거래 시 정상가격보다 저렴한 물품은 일단 의심해야하며 안전거래 등을 이용해야 사기 피해를 줄일 수 있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경찰청 사이버캅’을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면서, ‘경찰청 사이버캅’은 스마트폰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경찰청에서 제공하는 무료 앱으로, 경찰에 등록되거나 신고․접수된 범죄 관련 전화번호로 전화나 문자메시지가 도착하면 스마트폰 화면에 알림 창을 띄워 피해를 막아준다고 설명했다.

‘경찰청 사이버캅’ 앱을 설치하면 △URL에 숨겨진 악성 앱 탐지 기능, △URL 관련 서버 국가를 탐지하는 기능, △스미싱 URL 탐지 기능, △출처를 알 수 없는 앱 탐지 기능 등이 있어 스마트폰 스미싱․파밍 피해예방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더불어, 물품 거래시 판매자의 계좌번호와 전화번호가 인터넷 사기에 이용된 번호인지 검색해 볼 수 있는 기능도 있으며, 신규 스미싱 수법 경보 발령 등 사이버범죄 피해 예방을 위한 사이버안전국의 각종 공지사항도 푸시 알림 방식으로 받아볼 수 있다.

한편, ‘경찰청 사이버캅’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 , SK T-스토어를 통해 내려 받을 수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7/12/06 [09:2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