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 두원에서 ‘조종현·조정래·김초혜 가족문학관’개관
- 한평생 역사와 문학을 써 내려간 문인가족을 만나다
 
조순익 기자
 

고흥군 두원면 운대리에 위치한 ‘조종현·조정래·김초혜 가족문학관’이 30일 개관했다.

개관식에는 소설 ‘남한산성’의 저자 김훈 작가와 유재영·김영재 시조시인을 비롯하여, 조종현 선생의 법제자이신 활안스님 등 많은 인사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 철운 조종현 선생    
고흥군청은 2015년부터 고흥군 남양면 왕주리 출신으로 승려이자, 독립운동가이며, 시조시인인 ‘철운 조종현 선생’의 삶과 문학을 조명하는 사업을 추진했다.

같은 해 12월 “철운 조종현 선생 학술대회”를 개최하여 우리나라 문학계의 거장인 조정래 작가가 오늘이 있기까지 그의 뿌리인 아버지 조종현 선생의 영향이 매우 컸음을 확인하였으며, 조종현 선생의 문학세계와 올곧은 독립운동가 정신을 되새기는 자리를 마련했다.
  
▲ 조정래·김초혜  작가 부부  
학술대회 이후, 조종현 선생과 태백산맥의 저자 조정래 작가, 그의 부인 김초혜 시인, 가족 모두가 한국문학계의 거장으로 그들을 위한 조종현·조정래·김초혜 가족문학관조성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다.

고흥군 관계자는 “조종현·조정래·김초혜 작가들의 삶과 가족, 작품활동과 해석 등 선생님의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는 가족문학관 조성을 추진하게 되었으며, 이들의 소중한 자료 1,274점을 기증받아 오늘의 문학관을 개관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조종현·조정래·김초혜’가족문학관은 시조시인 조종현 문학실, 소설가 조정래 문학실, 시인 김초혜 문학실 총 3개의 실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 실은 문학예술인 3대의 삶과 문학 세계를 담고 있다.
가족문학관은 개관 이후 월요일을 제외하고 매일(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이 가능하다.
▲      조정래 작가 _인사말
 단, 신정․설날연휴․추석연휴는 휴관한다. 관람과 관련한 더 자세한 내용은 ☎ 061-830-5990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조종현·조정래·김초혜 가족문학관 건립 조성 사업
◦ 위 치 : 고흥군 두원면 운대리 141-1번지
(분청문화박문관길 99)

◦ 사업기간 : 2014~2017

◦ 사 업 량 : 건축1동(895㎡, 철근콘크리트구조)

- 전 시 면 적 : 456.67㎡

- 조종현 문학관 : 139.99㎡

- 조정래 문학관 : 119.72㎡

- 김초혜 문학관 : 119.74㎡

- 영 상 실 : 77.22㎡

◦ 사 업 비 : 4,500백만원

◦ 전 시 실 : 3개실(1,274점)

- 조종현 문학관 (전시품 321점)

- 조정래 문학관 (전시품 533점)

- 김초혜 문학관 (전시품 420점)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7/11/30 [22:2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