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 관광객 2천만 시대 새로운 싹을 틔우다
관광객 유치를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4대 전략 20개 과제 본격 추진
 
조순익 기자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본격적으로 ‘고흥 관광객 2천만 시대’를 준비한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고용창출 및 부가가치 효과가 높은 관광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지역경제를 견인할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고흥 관광산업 육성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세부계획으로 ▲경쟁력 있는 관광 인프라 확충 ▲매력적인 관광 콘텐츠 개발 ▲차별화된 관광마케팅 강화 ▲관광객 2천만 시대 붐 조성이라는 4대 전략과 20개의 추진과제를 발굴했다.

▲ 쑥섬애도     
 특히, 2020년까지 총 5개소(1,631실)의 체류형 숙박시설이 순차적으로 마무리되면 소록도의 역사성(휴머니즘)과 나로우주센터 등 전국 유일무이의 특화된 자원을 상품화하여 인근 여수·순천지역의 관광객을 흡수시킨다는 방침이다.

  김승구 관광과장은 “우리군 관광객은 2년 전 대비 34.8% 증가하였으며, 향후 연도별 평균 20% 가까운 증가가 예상된다”며 “2026년까지 광역상품개발 및 체류형 특화상품 운영 등 모든 사업을 마무리해 다시 찾고 싶은 고흥 매력적인 고흥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이 밖에도 ▲금산 휴양관광빌리지(‘17) ▲분청문화박물관 개관(‘17) ▲팔영산 편백 치유의 섬(’17) ▲썬밸리 콘도미니엄(‘18) ▲연홍도 가고싶은 섬(’18) ▲마리안느 마가렛 봉사학교 건립 ▲고흥~여수 연륙연도교(‘20) ▲나로우주센터 인근 힐링 트레킹로(’19) ▲우주랜드(‘19) ▲우주과학관 확장(’20) 등 무궁무진한 관광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또한, 오는 3월 14일 고흥문화회관에서 관광객 2천만 시대를 열기 위한 ‘비전 선포식’이 개최될 예정이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7/02/21 [20:4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